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2-08-12 18:27

  • 뉴스 > 경남뉴스

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, 산불예방 특별비상근무 돌입

기사입력 2022-04-05 10:00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
 

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(소장 송동주)는 청명·한식을 맞아 4.5.~4.6. 이틀간 산불 예방을 위한 특별비상근무를 실시한다.

 

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청명·한식기간 상춘객, 성묘객의 증가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논·밭두렁, 영농부산물 등 소각행위가 성행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, 주간뿐만 아니라 야간에도 비상근무조를 운영하여 과거 산불 발생지역 등 산불취약지역 47개소 및 공원 인접지역 소각행위에 대해 집중적으로 감시·순찰을 실시하고 산불방지대책상황실을 운영하여 산림청·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공조체계를 유지해 산불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계획이다.

 

성경호 재난안전과장은 그간 몇 차례의 강우로 산불위험이 일부 해소되었지만 방심할 수 없으며, 작은 불씨도 대형산불로 확산될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.

 

한편 산림청에서는 산불예방을 위해 4일자로 전국에 산불위기경보 경계 단계를 발령했다. 

 

 

 

이종탁 기자 (hyinews@hanmail.net)

  •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.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